삼성, 100W 충전과 보안 기능 탑재한 USB 타입C 전력 칩 출시
상태바
삼성, 100W 충전과 보안 기능 탑재한 USB 타입C 전력 칩 출시
  • by 황승환

삼성전자가 최대 100W 전력과 보안 기능까지 탑재한 2종의 USB 타입C 전력 공급(PD: 파워 딜리버리) 컨트롤러 칩 'SE8A' 'MM101'을 28일 발표했다. 충전 어댑터와 기기가 통신하고 최적의 전력으로 효율적인 충전이 되도록 USB-PD 3.0 표준을 지원하는 칩이다.

 

두 칩 모두 플래시 메모리를 내장해 펌웨어 업데이트로 최신 사양, 최신 기기에 대응하고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 등에 최대 100W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 일반 스마트폰 충전기가 지원하는 10W의 10배 용량으로 각 기기에 맞춘 최적의 전력 공급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충전할 수 있으며 과전압 보호 기능도 내장했다.

 

MM101 칩은 제품 인증을 위한 AES 암호화 알고리즘을 탑재해 보안을 강화했고 습기 감지 기능이 더 안전하게 충전되도록 돕는다. SE8A 칩은 대량 생산을 시작했고 곧 상용 제품에서 만나 볼 수 있다. MM101은 주요 파트너 업체들이 샘플 테스트 중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UT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