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경마공원 ‘바로마켓’ 드라이브스루 연장 운영
상태바
한국마사회, 경마공원 ‘바로마켓’ 드라이브스루 연장 운영
매주 화·수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30분 까지 운영 ... 2월 24일까지
  • by 이영창 기자

한국마사회는 ‘드라이브 스루’를 적용한 ‘바로마켓’의 운영을 2월 24일까지 연장한다.

과천에 위치한 서울경마공원에서 열리는 ‘바로마켓’은 65여개 농가가 참여하는 수도권 최대 규모의 농축수산물 직거래 장터로, 직접 재배·가공한 상품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며 13년째 수도권 시민들의 건강한 먹거리 제공 및 도농상생의 장이 되어왔다.

작년 한 해 29만대의 드라이브 스루 차량이 이용하며 인기를 끌었던 바로마켓은 코로나19 재유행 속 연말연시를 맞은 수도권 시민들의 이용 증가로 12월 말까지 운영 예정이던 드라이브 스루 운영을 오는 2월 24일까지 연장했다.

특히 장기화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에게 숨통을 틜 수 있도록 판로를 열어둔 만큼 마켓이 안정화된 상태에서 지속될 수 있도록 방역 활동에 더욱 매진하고 있으며, 행사장 입구에는 비접촉식 발열체크, 구매자·판매자 전원 마스크 착용 준수 등 방역대책 또한 마련되어 시민들에게 안전한 쇼핑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매주 화·수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30분 까지 운영되며 4호선 경마공원역과 연결된 한국마사회 P1, P2 주차장에서 차량을 탑승한 채 이용할 수 있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UT AUTHOR
이영창 기자
이영창 기자 news@thegea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COMMENT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