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플래시 메모리 서밋’서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 공개
상태바
삼성전자, 美 ‘플래시 메모리 서밋’서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 공개
  • by 이명수 기자
삼성전자가 2일(현지시간) 미국 산타클라라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플래시 메모리 서밋 2022(Flash Memory Summit)’에서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을 대거 선보였다.

삼성전자 최진혁 부사장이  기조 연설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최진혁 부사장이 기조 연설을 하고 있다.
이 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솔루션개발실 최진혁 부사장은 ‘빅데이터 시대의 메모리 혁신(Memory Innovations Navigating the Big Data Era)’이라는 주제의 기조 연설을 진행했다.

최 부사장은 "인공지능(AI), 메타버스(Metaverse), 사물인터넷(IoT), 미래차(Automotive), 5G·6G 등 서비스가 확대되며 데이터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산업 지형이 데이터를 중심으로 변화하는 ‘데이터 중력 (Data Gravity)’현상이 일어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러한 대량의 데이터를 이동(Movement), 저장(Storage), 처리(Processing), 관리(Management)하기 위한 메모리 기술의 혁신적인 발전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서버 시스템의 공간 활용도를 높인 ‘페타바이트 스토리지(Petabyte storage)’, △인공지능(AI)/머신러닝(ML)에 최적화된 ‘메모리 시맨틱 SSD(Memory-Semantic SSD)’ △스토리지를 안정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텔레메트리(Telemetry)’ 등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을 소개했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기업들과 고용량 SSD의 다양한 폼팩터와 스택 구조 기술 개발을 협력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페타바이트급의 스토리지 시스템 구현이 가능하다면서, 지난 5월 업계 최초로 개발한 UFS 4.0 메모리를 이달부터 양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업계 최초로 양산 중인 PCIe 5.0 기반 엔터프라이즈 서버용 SSD ‘PM1743’과 24G SAS 기반 SSD ‘PM1653’, 스마트SSD, CXL D램 등도 소개했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UT AUTHOR
이명수 기자
이명수 기자 leemsu88@sundog.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COMMENT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