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이프랜드서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 개최
상태바
SK텔레콤, 이프랜드서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 개최
  • by 박영수 기자
SK텔레콤(이하 SKT)이 볼류메트릭 기술을 활용한 초실감 가상 콘서트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을 SKT의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에서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 (유튜브 영상캡쳐)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 (유튜브 영상캡쳐)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은 6월 27일부터 7월 3일까지 1주일간 매일 오후 8시부터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 내 ‘볼류메트릭 콘서트홀’에서 진행되며,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해외 유명가수들이 게임 엔진과 컴퓨터 그래픽을 활용해 가상 공간에서 콘서트를 한 사례는 있지만,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볼류매트릭 영상 캡쳐 기술을 활용한 실사 기반의 생생한 가상 콘서트는 이번이 세계 최초다.

SKT는 이프랜드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에 100대가 넘는 카메라로 인물의 360도 전방위를 동시에 촬영해 실사 기반으로 입체 영상을 만드는 볼류메트릭(Volumetric) 기술을 활용했다. 페스티벌에 참여한 관객들은 구(Sphere) 형태의 메타버스 콘서트장에서 360도 원하는 위치로 이동하며 감상할 수 있으며, 하늘을 날아다니는 스카이보드(skyboard)를 타고 공중을 자유롭게 부양할 수 있다.

이프랜드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은 △적재 △윤하 △제이미 △수란 △민수 △이루리 △윤지영 △유라 등 총 8명의 K팝 아티스트 및 이프랜드 유저들이 결성한 아바타 걸그룹 ‘이프레젠디’ 등이 참여하며, 아티스트들의 오프닝 무대·인디 가수들의 아바타 라이브 공연·아바타 팬미팅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된다.

메타버스 뮤직 페스티벌의 아바타 팬미팅은 27일에 △윤지영 △민수 △유라 △적재가, 30일에는 △이루리 △수란 △제이미 △윤하가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각각 30분씩 진행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의 상세 내용은 이프랜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SKT는 초고화질의 볼류메트릭 콘텐츠를 메타버스 플랫폼과 접목함으로써 공연 업계에 혁신적인 공연 모델을 제시함과 동시에, 메타버스 이용자들에겐 아바타를 통해 실시간 양방향으로 소통하며 공연을 감상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UT AUTHOR
박영수 기자
박영수 기자 ysp555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COMMENT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