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화된 화질, 2021년형 삼성 ‘Neo QLED’ TV
상태바
차별화된 화질, 2021년형 삼성 ‘Neo QLED’ TV
디자인 혁신, AI 기반 프리미엄 사운드, 게이밍 등 인 홈 액티비티 기능 강화
  • by 이영창 기자

삼성전자는 2021년형 ‘Neo QLED’ TV를 공개했다.

Neo QLED는 3가지 변화를 통해 기존 제품과 차별화된 화질을 구현한다.

첫 번째는 ‘퀀텀 미니 LED’ 적용으로, 기존에 백라이트로 쓰이던 LED 소자 대비 40분의 1 크기를 구현해 더 많은 소자를 배치했고, ‘마이크로 레이어’를 LED 소자에 입혀 소자의 크기는 줄이면서도 더 정교하게 빛을 조절할 수 있도록 했다.

두 번째는 ‘퀀텀 매트릭스 테크놀로지’로, 백라이트로 사용되는 퀀텀 미니 LED의 밝기를 12비트까지 세밀하게 조정해 준다.

또한, 백라이트 전원 제어를 통해 화면 밝기에 따라 백라이트에 전력을 효율적으로 분배해 주고. 더 많아진 로컬 디밍 구역을 정교하게 조절해 업계 최고 수준의 명암비와 블랙 디테일을 구현해 준다.

마지막은 ‘네오 퀀텀 프로세서’로, 16개의 신경망으로 구성된 학습형 AI 업스케일링 기술을 새롭게 적용해 입력되는 영상의 화질에 관계없이 8K와 4K 해상도를 각각 최고 수준으로 구현해 준다.

또한, '딥 러닝'을 통해 입력되는 화면의 입체감과 블랙 디테일 등을 분석하고 이를 더욱 강화함으로써 화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준다.

 

차별화된 디스플레이 성능 외에도 혁신적인 디자인, 인공지능 기반 사운드, 강화된 스마트와 게임 기능 등을 통해 혁신을 이뤘다.

‘인피니티 원 디자인’을 적용해 슬림하고 미려한 외관으로 어떤 공간에서도 조화로운 디자인을 갖췄고, 최상위 라인업인 8K 모델에는 눈에 거의 보이지 않는 프레임을 가진 인피니티 스크린까지 적용돼 몰입감을 높였다.

사운드 측면에서도 인공 지능을 이용해 TV 설치 공간을 분석, 최적화된 사운드를 제공하는 ‘스페이스 핏(SpaceFit)’, 영상 속 사물의 움직임에 맞춰 사운드가 스피커를 따라 움직이는 ‘무빙사운드(Object Tracking Sound Pro)’, TV와 사운드바의 스피커를 모두 활용해 입체감 있는 사운드를 찾아주는 ‘Q-심포니’ 등을 탑재했다.

그리고 삼성 헬스의 ‘스마트 트레이너’ 기능을 활용하면 TV에 카메라를 연결해 자신이 운동하는 모습을 보며 자세 정확도·동작 횟수·칼로리 소모량 등을 확인할 수 있다.

게임 기능도 대폭 강화돼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 화면 비율을 조절 할 수 있는 ‘울트라 와이드 게임뷰’, 게임 설정을 쉽게 도와주는 ‘게임바’, 동작을 선명하게 표현해 잔상과 흐릿함을 줄여주는 ‘프리싱크 프리미엄 프로’ 기능 등이 탑재됐다.

또한 ‘PC on TV’ 기능을 통해 업무용 PC와 TV를 쉽게 연결해 집 안에서도 사무실에 있는 것처럼 원활하게 업무 처리를 할 수 있어 효율적인 홈오피스를 구현할 수 있다.

신제품은 8K와 4K로 출시되며, 1분기부터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도입될 계획이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UT AUTHOR
이영창 기자
이영창 기자 news@thegea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COMMENT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