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디지털 기술과 녹색 기술 접목해 기후변화 대응 나선다
상태바
KT, 디지털 기술과 녹색 기술 접목해 기후변화 대응 나선다
글로벌 기후변화 문제해결 및 지속가능개발목표 공동 달성 목표
  • by 이영창 기자
민관국제기구 MOU
민•관•국제기구 MOU

KT는 녹색기술센터, 유엔국제이주기구와 ‘디지털 기술 기반 기후기술 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첫 사업으로 KT와 유엔국제이주기구는 녹색기술센터가 수행하는 ‘P4G’ 스타트업 프로젝트 ‘IoT 기반 메콩델타 지역의 수재해 예방 플랫폼 및 그린 비즈니스 개발’에 기술과 네트워크를 지원하고, 향후 이를 기반으로 디지털 기술 사업화를 추진해 내년 P4G 정상회의에서 성과를 공유할 계획이다.

이선주 KT 지속가능경영단장은 “KT는 그동안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감염병 확산 방지 플랫폼 구축, ICT 기반 도서 통신 격차를 해소하는 기가스토리 사회공헌 활동 등 국민의 안전한 생활과 고객의 삶의 변화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라며, “이번 협력을 통해 기후변화로 인한 환경 문제 해결에 디지털 기술이 적극 활용되기를 기대하며 이를 기반으로 다른 산업의 혁신을 리딩하며 대한민국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