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전국 가끔 구름 많고 오후부터 차차 흐려져...낮 최고 31도
상태바
[오늘의 날씨] 전국 가끔 구름 많고 오후부터 차차 흐려져...낮 최고 31도
  • by 최선은 기자
사진= 기상청 홈페이지
사진= 기상청 홈페이지

 

주말의 시작이자 토요일인 오늘(18일) 아침은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전남서해안과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고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한편, 일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

기상청은 내일(19일) 낮(09~15시)에 중부서해안과 경기북부내륙을 중심으로 시간당 30mm 이상, 특히 모레(20일) 새벽(00시)부터 오전(12시) 사이에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북부를 중심으로 시간당 50~80mm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보했다. 또한, 모레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최근 정체전선과 정체전선 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이 자주 통과하면서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다시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저지대나 농경지 침수, 산사태, 축대붕괴 등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한편, 짧은 시간에 매우 강하게 내리는 비로 인해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 야영객들은 안전사고에도 유의하기 바란다.

오늘(18일) 오후(15~18시)에 경기북부내륙과 강원영서북부에는 대기불안정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 예상 강수량은(18일 오후(15~18시)) 경기북부내륙, 강원영서북부: 5~20mm이다.

오늘(18일) 낮(12시) 전남서해안과 제주도에 비가 시작되어, 내일(19일) 새벽(03시)에 충남과 전라도, 경남서부, 오전(09~12시)에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이 비는 모레(20일) 오후(12~18시)에 대부분 그치겠으나, 강원영서와 충북북부, 경북북부, 제주도는 밤(21시)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한편, 내일 오후(12시)부터 모레 아침(09시) 사이 남부지방은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겠다.

예상 강수량(19일부터 20일까지)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충청도, 서해5도: 50~150mm(많은 곳 경기북부 200mm 이상) 강원영동, 남부지방(전남서해안 18일 낮(12시)부터), 제주도(18일 오전(09시)부터): 10~50mm

오늘(18일)은 전국이 가끔 구름많다가 오후(15시)부터 차차 흐려지겠고, 내일(19일)과 모레(20일)는 전국이 흐리겠다.

오늘(18일) 낮 기온은 어제(17일, 23~33도)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30도 내외로 오르면서 덥겠다. 한편, 내일(19일)은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면서 낮 기온이 낮아지겠다.

오늘(18일) 낮 최고기온 23~31도가 되겠다. 내일(19일) 아침 최저기온 18~23도, 낮 최고기온 23~29도가 되겠다. 모레(20일) 아침 최저기온 22~25도, 낮 최고기온 25~32도가 되겠다.

모레(20일)까지 비나 소나기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럽겠다.

내일(19일)부터 서해안과 강원산지를 중심으로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내일(19일)부터 서해먼바다에는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1.0~3.0m로 높아지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란다.

한편, 오늘(18일) 밤부터 서해먼바다, 내일(19일)과 모레(20일)는 서해상과 남해상에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내일과 모레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

내일(19일)부터 남해안에는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만조 시 해안가 저지대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란다.

오늘(18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

오늘(18일) 오후부터 제주도와 남해안은 북상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을 받겠고, 내일(19일)과 모레(20일)는 전국이 정체전선 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내일(19일)과 모레(20일) 정체전선 상에서 발달하는 저기압의 강도와 이동경로에 따라 강수 시점과 강수 지역이 변동될 가능성이 있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UT AUTHOR
최선은 기자
최선은 기자 jjubik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