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드어헤드, 공영홈쇼핑 통해 손소독제 판매 업체에 P2P 금융지원 투자
상태바
펀드어헤드, 공영홈쇼핑 통해 손소독제 판매 업체에 P2P 금융지원 투자
  • by 이동우
사진제공 = 펀드어헤드

코로나19의 여파가 계속 되면서 손소독제를 미리 구입하지 못한 이들은 마트나 온라인 쇼핑몰 등을 찾아 다니며 수급에 한창이다. 이러한 가운데, 홈쇼핑 전문 P2P 금융사인 펀드어헤드는 홈쇼핑 판매를 예정하고 있는 손소독제 업체의 원활한 생산을 위해 생산자금 마련 투자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해당 손소독제 업체는 일시에 많은 수량의 생산을 준비하여 3월부터 공영홈쇼핑을 통해 손소독제 판매를 개시할 예정으로, 금번 펀드어헤드의 투자를 통해 홈쇼핑 공급 물량을 맞추기 위한 생산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는 품귀현상이 이어지고 있는 마스크와 함께 수급 불안을 겪고 있는 손소독제에 대해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실제로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한다는 방침이다. 펀드어헤드는 이를 위해 회원들을 대상으로 한 펀딩 작업에 착수한 상태다.

펀드어헤드에 따르면 현재도 코로나19는 확진자가 증가하며 지역사회 감염이 현실화되고 있어 위생용품 품귀현상이 이어질 것에 대응해야 하기에 위생용품 수급 불안을 해소하고자 금번 투자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영홈쇼핑 등은 저렴한 가격에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공급하는 데에 주력하고 있으며 지난 19일에는 공영홈쇼핑의 KF94 방역마스크 판매에서 30개에 2만4천900원에 판매한 결과 준비된 수량 15만 개가 단 9분 만에 완판된 사례도 있다.

펀드어헤드 관계자는 “투자대상 업체의 손소독제 제품은 99.99%의 항균력을 가지고 식약처에서 허가를 받은 제품으로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불안해하실 소비자를 생각해 많은 이윤을 남기기보다는 안정적으로 손소독제를 공급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반드시 해결해야 할 문제이고 손소독제는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필수품”이라며 “단순히 투자 상품의 출시가 아닌, 홈쇼핑을 통해 국민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손소독제를 구입할 수 있게 조력한다는 개념으로 펀딩을 준비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홈쇼핑 업계 관계자도 “요즘과 같은 시기에 위생용품을 싸고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것은 정부가 운영하는 공영홈쇼핑이 해야 하는 책무 중 하나라 생각한다”며 “공영홈쇼핑과 생산 및 공급업체. 생산자금을 투자하는 P2P 금융 등이 상승효과를 만들어 소비자들의 불안을 잠재울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리뷰전문 유튜브 채널 더기어TV]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